황교익 "'백종원의 골목식당' 출연 식당, 백종원 조언 아닌 방송 타서 장사 잘돼" > Q&A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황교익 "'백종원의 골목식당' 출연 식당, 백종원 조언 아닌 방송 타서 장사 잘돼"

페이지 정보

작성자 sklope 작성일19-01-13 14:21 조회0회 댓글0건

본문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이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대한 저격을 이어갔다.

황교익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골목식당 충무로 '국수집' 근황을 전하면서 "충무로 국수집 아주머니는 백종원의 솔루션을 거부했다. 그럼에도 가게 앞에 줄을 선다. 백종원 '골목식당' 출연 식당은 솔루션 덕에 장사가 잘 되는 것이 아니다. 방송에 나왔으니 장사가 잘될 뿐이다"라고 주장했다.

황교익은 이어 "방송은 백종원의 우상화를 위해 그가 척척박사이고 모든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듯이 포장했으며 그가 일반 출연자를 함부로 대해도 되는 듯한 편집을 했다"면서 "한 사람을 우상으로 만들기 위해 그 상대를 '욕 먹어도 되는 사람'으로 편집하는 일은 더 이상 하지 말고 시청자에게 혐오를 부추기지 말기 바란다"라고 비판했다.

또 과거 엄청난 인기를 얻은 '신동엽의 신장개업'을 언급하며 "아무도 더 이상 '신장개업'을 머리에 떠올리지도 않는다. '골목식당'도 다르지 않을 것이다. 방송은 방송이지 교육이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황교익은 자신의 유튜브 방송을 통해 백종원이 당에 대한 경계심을 무너뜨리는 사람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설탕을 된장찌개 고기 등에 종이컵으로 넣으며 '슈가보이'라는 별명을 얻었다. 설탕을 넣는 행위를 비윤리적이라 말할 수 없지만 방송에서 그러는거는 당에 대한 경계심을 무너뜨린다는 것. MSG 를 넣는데 이런 장면은 편집이 됐다"라고 주장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 @ hankyung . com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Copyright © gicenter.kr. All rights reserved.